趙權.jpg

 

 韓文歌詞(附中文翻譯)

 

조권 - 새벽 (Lonely)

 

조용한 빈 의자에 앉아 멍하니 창밖을 바라보다
잘 지내니? 넌 잘 지내니? 괜히 혼잣말을 하고 고개를 떨군다

새벽하늘이 노을로 붉게 물든 것처럼 내 마음도 점점 너로 가득 차올라
새하얀 도화지에 그림을 그린 것처럼 텅 빈 내 마음을 온통 너로 채운다

새벽 노을이 참 너처럼 예뻐 내 가슴속에 번진 네가 그리워
너무 보고 싶어 매일 밤 찾아오는 저 하늘에 널 묻는다 또 묻는다
행복하게 잘 지내니?

어느새 우리 잊지 못할 추억이 되어서 네 마음에 상처 조금씩 아물어갈 때
무덤덤하게 우리 한 번쯤은 보기로 해 그렇게 서로를 천천히 잊기로 해

새벽 노을이 참 너처럼 예뻐 내 가슴속에 번진 네가 그리워
너무 보고 싶어 매일 밤 찾아오는 저 하늘에 널 묻는다 또 묻는다
너무 행복했던 우리 지난날들 예쁘던 소중한 시간들 새벽하늘 노을 속에 멀어져 가
보고 싶어 매일 밤 찾아오는 저 하늘에 널 묻는다 또 묻는다
행복하게 잘 지내니?

 

我坐在空無一人的椅子上,呆呆地注視著窗外
妳過得好嗎?過得好嗎?低著頭自言自語著

清晨天空就像是被紅霞染紅,我的心裡也漸漸地湧現了妳
就像是在白色圖畫紙上畫圖,空蕩蕩的我的心裡滿滿地填滿了妳

清晨的紅霞就像妳一樣地美麗,我思念著在我心裡蔓延的妳
我好想見妳,我向著每天晚上總會找來的天空問著妳、又問著妳
妳幸福嗎?過得好嗎?

不知不覺成為我們無法遺忘的回憶,當妳心裡的傷痕一點一點癒合的時候
我們愣愣地只是望著對方,就這樣我們也慢慢地忘記了彼此

清晨的紅霞就像妳一樣地美麗,我思念著在我心裡蔓延的妳
我好想見妳,我向著每天晚上總會找來的天空問著妳、又問著妳
非常幸福的我們的過去,美麗又珍貴的時間,在清晨天空的紅霞中越來越遙遠
我好想見妳,我向著每天晚上總會找來的天空問著妳、又問著妳
妳幸福嗎?過得好嗎?

 

 

mv。

    文章標籤

    趙權 2AM

    全站熱搜

    chiungying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