希澈 & 閔慶勳 photo _zps6qpxxwiv.jpg

 

 

 韓文歌詞(附中文翻譯)

 

희철 & 민경훈 - 나비잠 (Sweet Dream)

 

어느덧 흘러간 시간을 수놓을 수 있는 밤 짧지 않던 세월 서로가 가까워진 지금을
웃으며 기억하고 싶어 끝이 온다 말을 해도 언젠가 헤어진다 해도 내일 당장 사라져도

잊어버리게 하지 않도록 기억하도록 오래 지나도 잊을 수 없게 기억하도록
오늘을 되돌아보며 감은 두 눈에 머금고 꿈속까지 미뤄 잠이 들 테죠?

마지막 바람이 불며 끝나는 날을 알려도 함께 했던 추억 사진의 빛이 바래진대도
웃으며 기억하고 싶어 끝이 온다 말을 해도 언젠가 헤어진다 해도 내일 당장 사라져도

잊어버리게 하지 않도록 기억하도록 오래 지나도 잊을 수 없게 기억하도록
오늘을 되돌아보며 감은 두 눈에 머금고 꿈속에 담아내려 잠이 들 테죠?

봄의 꽃 여름의 나비 가을의 낙엽 그 겨울의 달빛 펼쳐진다면
우리의 추억 또한 영원히 곁에 떠오르니까

시들 수 없어 인연의 꽃을 마음에 피워
망각의 낙엽이 져도 하늘 달을 보며 그땔 떠올릴 테니 편히 잠을 청해요

 

繡下了不知不覺流逝的時間的夜晚,不太短的歲月,彼此靠近的現在
我想要笑著記得,就算說終點就要來臨,就算說總會分離,就算明天就會消失

讓我不會忘記、讓我能夠記得、讓我就算過了很久也依然牢記
回顧今天,含在緊閉的雙眼裡,推遲到夢裡,沉沉睡去

就算吹著最後的風,得知是最後的日子,就算一同擁有的回憶照片褪了色
我想要笑著記得,就算說終點就要來臨,就算說總會分離,就算明天就會消失

讓我不會忘記、讓我能夠記得、讓我就算過了很久也依然牢記
回顧今天,含在緊閉的雙眼裡,裝載在夢裡,沉沉睡去

春天的花、夏天的蝴蝶、秋天的落葉、冬天的月光蔓延
我們的回憶又會永遠浮現在身旁

因緣的花朵不會枯萎,在心裡綻放
就算忘卻的落葉落下,望著天空的月亮,也會想起妳,安心地睡吧

 

 

 

mv。

    chiungying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