九數少年(part2) photo 4E5D65785C115E74part2_zps5dc9c8f8.jpg

 

 韓文歌詞(附中文翻譯)

 

옥수사진관 - 안녕

하루가 이렇게 지나가 아무말도 하지 못한 채
잡지 못해 지나가 버린 아름다운 기억이

한번도 꺼내지 못했던 아프도록 아름다웠던
오랫동안 기다려왔던 그리움이 있는지

* 안녕 내 안에 남겨진 너의 모습이
눈부시게 환하던 어느 하늘이 안개 속에 사라지 듯
안녕 멈춰 버린 내 맘은 찾을 수 없고
미안해 말하지 못한 그날이 아름다운 이야기도 (x2)

한동안 그렇게 서 있어 걷고 싶은 마음도 없이
오래전 기억나지 않는 희미해진 시간들

 

一天就這麼過去,讓我什麼也沒有說出口
無法伸手抓住,只是流逝的美麗的回憶

一次也不曾說出的,美麗地讓人心痛的
心心念念等候著的,是不是也有這樣的思念?

* 再見,還留在我心裡的妳的身影
如同燦爛耀眼的天空,就這麼消失在煙霧之中
再見,我無法找回已經停止的我的心
對不起,無法開口的那一天,還有那美麗的故事 (x2)

好一陣子就只是站著,一點離開的想法也沒有
好久以前,已經無法記起的模糊的時間

    chiungying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