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n.K.jpg

 

 韓文歌詞(附中文翻譯)

 

준케이 - 11월부터 2월까지 (feat.소미)

 

* 매년 11월부터 2월쯤 니 생각에 가끔 설레고
내겐 유난히 아픈 손가락 3월이 오면 괜찮겠지?

벌써 11월 딱 그 중간쯤 더 추워지기 전에 니 손을 꼭 잡고
겨울이 끝날 때까지 감기 걸릴 걱정은 하지 마 너 추워하면 내가 널 데워 줄 거니까

어쩌면 시간은 이리도 빠를까? 꺼내야겠지? 작년에 샀던 내 오리털 파카
널 부를 때마다 퍼지는 내 입김이 왠지 너의 이름을 따뜻하게 해

유난히 니 손이 차갑다 너는 맘이 따뜻해서 손이 차갑대
난 손도 따뜻하고 또 마음도 따뜻할 거니까 옆으로 와 봐 내 손을 꽉 잡아 줘

어느덧 12월 첫눈 오던 날 널 위해 준비했던 선물과 손편지 
넌 날 위해 직접 목도릴 짰다며 내 목에 매줄 때 여름인 줄 알았어 니 손이 너무 따뜻해서

왠지 붙어 있으니까 더 붙어 있을 곳을 찾게 돼
넌 자꾸 응큼해 응큼해 어째 떨어지면 추워죽을지도 모르는데 왜 얼굴은 새빨개지는데?

카페에 앉아 있을 때에도 아이스커피를 고집하는 건
너 셀카 찍자고 니 각도는 45도 고집하며 찍은 우리 사진도 내 품에 안긴 너와 나의 온도도 45도쯤 

뜨겁던 1월 지나 쌓인 눈은 녹지가 않고 내 맘은 더 커져만 갔어
이별이 올 줄 모르고 겨울이 가면서 널 데려갈 줄 모르고

* 매년 11월부터 2월쯤 니 생각에 가끔 설레고
내겐 유난히 아픈 손가락 3월이 오면 괜찮겠지?

매년 11월부터 2월쯤

 

* 每年十一月到二月的時候,總是會因為妳而讓我心動
對我來說特別痛的手指,到了三月就會不痛了吧

已經十一月,在中旬還沒有更冷之前,我緊緊地牽著妳/你的手
在冬天結束之前,妳/你不用擔心感冒,因為當妳/你冷了,我一定會溫暖妳/你

時間怎麼會過得這麼快?也該拿出來了嗎?去年買的我的羽絨外套
每次呼喊妳的時候蔓延的白霧,不知怎麼讓妳的名字也變得溫暖

妳的手特別地冰冷,妳說是因為妳的心很溫暖所以手才這麼冰冷
我的手也溫暖,我的心也溫暖,所以來我的身邊吧,緊緊地牽著我的手

不知不覺是十二月初雪的日子,為了妳/你而準備的禮物和手寫信
當妳/你將為了我親手織了圍巾圍在我的脖子上時,妳/你的手好溫暖,讓我以為是夏天

不知怎麼地,因為我們緊緊黏著彼此,讓我們更努力地想要黏著彼此
妳總是有點陰險,說如果分開的話說不定妳就會冷死,為什麼妳的臉卻漸漸發紅?

坐在咖啡廳的時候也好,總是固執地要點冰咖啡
妳說要自拍,我堅持要45度角,我們的照片也在我的懷裡,妳和我的溫度也大約是45度

經過火熱的一月,堆積的白雪沒有融化,我的心意只有漸漸地增長
不知道離別將會到來,也不知道隨著冬天的離去,也將會帶走妳

* 每年十一月到二月的時候,總是會因為妳而讓我心動
對我來說特別痛的手指,到了三月就會不痛了吧

每年十一月到二月的時候

    chiungying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