千日的約定(part1)

 

 韓文歌詞(附中文翻譯)

 

백지영 - 여기가 아파

여기가 아파 자꾸 아파 아무 약도 듣지가 않아
정든 손 잡아보면 조금 낳을 것도 같은데

왜 그랬어 왜 나한테 나 없인 죽고 못 산다던 니가
최소한 달래는 척 뭐 그런 것 좀 하고 가야지

* 여기가 아파 우리 끝나 버린 사랑 사랑
때문에 흘리는 이 눈물 때문에 내 가슴에 멍이 들어
참 많이 아파 조금 건드리기만 해도 해도
무너져 버릴 내 가슴에 상처 보다 더 큰 상처뿐인
여기가 아파

못됐더라 차가웁더라 평소에 알던 니가 아니더라
싫었어 내가 많이 그럼 고칠 기회는 주지

* 여기가 아파 우리 끝나 버린 사랑 사랑
때문에 흘리는 이 눈물 때문에 내 가슴에 멍이 들어
참 많이 아파 조금 건드리기만 해도 해도
무너져 버릴 내 가슴에 상처 보다 더 큰 상처뿐인 이런 내가

사랑해 널 사랑해 이 외침이 네게 들리면
단 한번만이라도 단 한번만이라도 따뜻하게 날 안아줘

너 때문에 흘리는 이 눈물 때문에 내 가슴에 멍이 들어
참 많이 아파 조금 건드리기만 해도 해도
무너져 버릴 내 가슴에 상처 보다 더 큰 상처뿐인
여기가 아파

 

這裡好痛,總是好痛,卻吃什麼藥都不會痊癒
但又好像只要伸出手,就能夠碰觸到什麼

為什麼會這樣?為什麼要這樣對我?明明就是非我不可的你
至少應該,做做哀求的樣子,之後才能離開

* 這裡好痛,因為我們結束的愛情
因為流下的淚水,我的心似乎也黑青了
真的好痛,就算只是輕輕地碰觸一下
倒塌的我的心裡,只有比傷口更大的傷口
這裡好痛

你好過分,好冷淡,這不是我所認識的你
就算討厭,也應該要給我改正的機會

* 這裡好痛,因為我們結束的愛情
因為流下的淚水,我的心似乎也黑青了
真的好痛,就算只是輕輕地碰觸一下
倒塌的我的心裡,只有比傷口更大的傷口,這樣的我

愛你,我愛你,如果你聽見了我的呼喊
就算只有一次,就算真的就這麼一次,也請溫暖地擁抱我

因為你而流下的淚水,因為這淚水,我的心似乎也黑青了
真的好痛,就算只是輕輕碰觸一下
倒塌的我的心裡,只有比傷口更大的傷口
這裡好痛

    chiungying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