深夜食堂(part5) photo part5_zpsmidqj6ep.jpg

 

 韓文歌詞(附中文翻譯)

 

송희진 - 그렇고 그런 사이

우린 똑같은 게 많았지? 그렇지? 먹는 취향도 어떤 생각들도
어쩜 너 같은 사람을 만나서 이건 운명이라며 설레였는데 행복했는데

우리 그렇고 그런 사이였을까? 한때 스쳐 지나간 저 사람들처럼
우리 그렇고 그런 사이로 헤어진대도 사실 니가 많이 보고 싶을 거야
너를 정말 많이 사랑했다고 내가 말했었니

우린 다른 것이 많았지? 그렇지? 성격 차일까? 생각의 차일까?
어쩜 너 같은 사람을 만나서 평생 함께한다면 괜찮은 걸까? 행복한 걸까?

난 참 그렇고 그런 사람인가 봐 잠시 뜨겁게 만나 식어 버리는
너를 사랑한다고 하면서 이해도 못 하는 그런 특별할 것 없는 사람인가 봐

우린 정말로 많이 사랑했었지? 그렇지? 잠시 스쳐 지나간 저 사람들처럼
우린 그런 일 없을 거라고 약속했는데 이젠 그렇고 그런 사이가 되었네
바보처럼

 

我們有很多相似之處,對吧,喜歡的食物也好,想法也好
說不定,遇見像你這樣的人,如果這就是命運,那麼我也覺得心動、覺得幸福

我們就是這樣的關係嗎?就像是曾經擦身而過的人
我們就是以這樣的關係,就算分手,事實上我也還是很想你
我真的曾經非常愛你,我曾這麼說過

我們有很多不同之處,對吧,個性的差異也好,想法的差異也好
說不定,遇見像你這樣的人,一輩子這麼走下去,那麼也可以嗎?我會幸福嗎?

我也許就是這樣的人吧,短暫火熱的相處,卻又冷卻掉的
一邊說著我愛你,卻自己也無法了解的,也許就是這樣沒什麼特別的人吧

我們真的非常相愛過吧,對吧,就像是曾經擦身而過的人
我們曾經約定過不會有這樣的事,現在卻成為了這樣的關係
就像傻瓜

chiungying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