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文歌詞(附中文翻譯)


MC몽 - 나는... (feat.Ivy)

Ivy) 잘지내니 보고 싶었어
할 말이 있어 니가 이 노랠
꼭 듣게 됐음 좋겠어

MC몽) 하루 종일 두통 때문에 약 기운에 취해
쓰러질듯 쓰러질듯 난 또 참아야 돼
하루종일 그대 사진과 추억에 기대
넘어질듯 넘어질듯 난 또 참아야 돼

몸살을 앓으면 난 너의 꿈을 꿔
온몸에 마비된 듯 마디마디 저려
I need you come back
back it to my lie 내게 와줘 제발
stay by my side

몇번이나 해메고 또 몇번이나 맴돌고
제자리로 다시 돌아와 서글프게 아프고
피부에 말라붙은 내 눈물 자국들
지워질듯 지워질듯 난 또 참아야 돼

Ivy) 가끔 니 이름 너의 소식이 들릴 때 마다
손끝이 외워버린 번호를 잊으려고
발버둥을 치다가 가끔은 널 불러보다가
난 그렇게 지내 미련하게

기억나니 그 때 그 가게 함께 본 영화
너와 헤어져 한번씩 다시 봤었어
예쁜 장면에도 멋있는 장면에도
눈물이 바보처럼
자꾸만 흘렀어

MC몽) 하루가 지나면 좀 나아질듯 한데 나는
당췌 머리속에서 지워지질 않아 나는
술 마시며 놀다보면 잊을법도 한데 나는
이상하게 웃음보다 아픔이 더 많아 나는

so why never wanna say you cry
and I never ever wanna say good bye
참을듯 또 참을듯 억지로 숨을 삼켜
수밤을 지새며 울고 있어 난

Ivy) 좀더 솔직히 난 너를 잊을 수가 없었어
조금 더 솔직히 난 아직 너를 사랑해
말못하고 지내온 지난 날 아파하면서
늘 마음졸였어 그리웠어
보고싶어 하고픈 그 말
돌아오란 말
니가 없이 난 안될 꺼 같다는 그 말
니가 좋아했던 라디오
TV 에서 분명히 듣게 되길 간절히 기도해

다시 내게 돌아올 순 없는 거니
우리 사랑했던 예전 그 모습 그대로

MC몽) 하루종일 두통 떄문에 약 기운에 취해
쓰러질듯 쓰러질듯 난 또 참아야 돼
하루종일 그대 사진과 추억에 기대
넘어질듯 넘어질듯 난 또 참아야 돼

Ivy) 보고싶어 하고픈 그 말
돌아오란 말
니가 없인 난 안될 것 같다는 그 말
니가 좋아했던 라디오
TV 에서 분명히 듣게 되길
간절히 기도드렸어

이 노래가 니 얘기가 같다면 눈물이 난다면
사랑찾아요
이노래가 니 얘기 같아서 눈물이 난다면
그 사람 울리지 마요


Ivy) 過的好嗎?我好想你
我想說的話
如果你能聽到這首歌就好了

MC夢) 一整天因為頭痛覺得很不舒服
好像要昏倒,我忍耐著
一整天看著你的照片,沉醉在回憶裡
好像要陷入,我忍耐著

生病的話,我會夢見妳
像是身體麻痺一樣
I need you come back
back it to my lie 回來吧,拜託
stay by my side

再怎麼祈求
卻還是相同的,淒涼的痛苦著
臉龐我的淚痕
好像能夠擦去的,我忍耐著

Ivy) 偶而,聽見你的名字,你的消息
想忘記指尖記得的你的電話號碼
발버둥을 치다가 가끔은 널 불러보다가
我是這樣的想念著你

還記得嗎,那時候一起去看的電影
和你分手之後又再去看了一次
唯美的場景也好,帥氣的場景也好
像個傻瓜
眼淚總是落下

MC夢) 我以為,時光流逝,會比較好的
我以為,能夠抹去腦海中的妳的
我以為,喝酒玩鬧的話,就能夠遺忘的
但是,好奇怪,比起笑容,我更覺得悲傷

so why never wanna say you cry
and I never ever wanna say good bye
想睡卻睡不著,勉強著入眠
卻哭著直到天明的我

Ivy) 說實話,我沒辦法忘記你
說時候,我還是愛著你
說不出口,只能暗自心痛地日子裡
總是只能煎熬著,思念著你
好想告訴你,我想見你的這句話
回來吧的這句話
沒有了你,我好像什麼都做不了的這句話
你喜歡的廣播
好像在電視裡流瀉著
懇切地祈禱著

不能再回到我身邊嗎
就像是過去我們的模樣一樣

MC夢) 一整天因為頭痛覺得很不舒服
好像要昏倒,我忍耐著
一整天看著你的照片,沉醉在回憶裡
好像要陷入,我忍耐著

Ivy) 好想告訴你,我想見你的這句話
回來吧的這句話
沒有了你,我好像什麼都做不了的這句話
你喜歡的廣播
好像在電視裡流瀉著
懇切地祈禱著

如果這首歌,和你的故事相似,讓你流淚
請找回你的愛情
如果這首歌,和你的故事相似,讓你流淚
不要讓那個人哭泣



mv。

 


2009.10.29 @M!Countdown

    全站熱搜

    chiungying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