黃致列.jpg

 

 韓文歌詞(附中文翻譯)

 

황치열 - 이별을 걷다 (A Walk to Goodbye)

 

불 꺼진 창가를 보고야 무거워진 발걸음 되돌려
참 힘겨웠던 이별을 마지막 배웅 길을 꽤 담담히 걸을 수 있었어

따스했던 늦은 오후 햇살 우두커니 홀로 선 가로등
눈 내린 새벽 골목도 그 위에 발자국도 안녕 안녕 모두 안녕이야

이 길을 걷다 내 생각이 난다면 그때 꼭 한번 뒤돌아보기로 해
너에게 어렵게 건넸던 고백도 밤새워 속삭인 사랑도 나 모두 여기에 두고 갈게

늦은 밤 이 길을 걸으며 너와 내가 나누던 얘기들
참 설레었던 입맞춤 그 많던 약속들도 안녕 안녕 모두 안녕이야

이 길을 걷다 혹 눈물이 난다면 그때 꼭 한번 뒤돌아보기로 해
수화기 너머로 불러 준 노래도 조금은 시시한 농담도 나 모두 여기에 두고 갈게

수백 번 수천 번도 더 오고 간 이 길이 이상하게 낯설고 막 아프고 버거워
돌아갈 수 없어 또 수많은 밤을 난 헤매게 될지 몰라

이별을 걷다 난 이별을 걷는다 걸음걸음이 모두 다 이별이라
억지로 발끝만 보고 서 있지만 오늘이 힘겨울 널 위해 나 그만 여기서 돌아설게
안녕 부디 좋은 꿈 꾸기를

 

我看著沒有燈光的窗外,才轉開了沉重的步伐
真是讓人覺得吃力的離別,我真的能夠淡淡地走過最後的送行路

曾經溫暖的下午的陽光,呆呆地獨自站著的路燈
下著雪的清晨巷弄也好,巷弄裡的足跡也好,再見、再見,全都再見了

走在這條路上,如果妳想起我,那時約好了一定要轉過身來看看
艱辛地對妳的告白也好、徹夜對妳低語的愛情也好,我會全數留在這裡

深夜裡走在這條路上,妳和我分享過的話語
令人無比激動的親吻,還有無數的約定,再見、再見,全都再見了

走在這條路上,如果突然流下眼淚,那時約好了一定要轉過身來看看
在電話那一頭為妳吟唱的歌曲也好、有點無聊的玩笑也好,我會全數留在這裡

數百次數千次來來去去的道路,奇怪地覺得生疏,令人心痛又很吃力
無法回到過去,說不定我還得徘徊無數的夜晚

走過離別,我走過離別,每一步一步對我來說都是離別
雖然我直挺挺地站著看著腳尖,今天為了辛苦的妳,我會在這裡轉身離去
再見,希望妳能夠作個好夢

 

 

mv。

    chiungying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