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oto Punch_zpsd8udvcci.jpg

 

 

 韓文歌詞(附中文翻譯)

 

펀치 - 나의 외로움이 널 부를 때 (Radio Edit ver.)

 

널 위한 나의 마음이 이제는 조금씩 식어가고 있어
하지만 잊진 않았지? 수많은 겨울들 나를 감싸 안던 너의 손을

서늘한 바람이 불어올 때쯤엔 또다시 살아나

* 그늘진 너의 얼굴이 다시 내게 돌아올 수 없는 걸 알고 있지만
가끔씩 오늘 같은 날 외로움이 널 부를 땐 내 마음속에 조용히 찾아와 줘

널 위한 나의 기억이 이제는 조금씩 지워지고 있어
하지만 잊진 않았지? 힘겨운 어제들 나를 지켜 주던 너의 가슴

이렇게 내 맘이 서글퍼질 때면 또다시 살아나

* 그늘진 너의 얼굴이 다시 내게 돌아올 수 없는 걸 알고 있지만
가끔씩 오늘 같은 날 외로움이 널 부를 땐 내 마음속에 조용히 찾아와 줘

 

為了你的我的心意,現在正一點一點地冷卻著
但是我不會忘記的吧,無數的冬天,包覆著我的你的手

當冰冷的風吹來的時候,又再次地復甦了

* 雖然我也知道,帶著陰影的你的臉孔,不會再次回到我的身旁
偶爾像是今天這樣的日子,思念呼喚著你的時候,請你靜靜地找來我的心裡

為了你的我的記憶,現在正一點一點地被抹去了
但是我不會忘記的吧,辛苦的昨天,守護著我的你的胸口

當我的心感到孤單悲傷的時候,又再次地復甦了

* 雖然我也知道,帶著陰影的你的臉孔,不會再次回到我的身旁
偶爾像是今天這樣的日子,思念呼喚著你的時候,請你靜靜地找來我的心裡

 

 

 

mv。

    chiungying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