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文歌詞(附中文翻譯)


박시환 - 괴물 (with 마시따밴드)


무모한 도전이겠지? 내게 남은 것이 없다 해도
괴로움 따위는 잊은 지 오래야 나는 괴물같이 변하고 있어

손을 내밀어 보아도 아무도 잡아 주지를 않아
외로움에 항상 길들여져 있어 두렵지 않아 난 괴물이 됐어

* 굳은살로 덮힌 피부가 내 삶을 말하고
일그러진 얼굴 때문에 항상 혼자라 해도

# 내겐 꿈을 꾸는 자유가 있어 등을 보이면 안 돼 저 바닥까지 내려가도
나를 위해 날 지키기 위해 나는 괴물이 됐어 나는 괴물이 됐어

지금 날 내버려 두면 평생 후회하고 살 것 같아
숨이 다하는 마지막 순간에 부끄럽지 않은 나를 위해서

아파도 이를 악문다 다시 돌아갈 수 없으니까
내 가슴 가득히 슬픔이 넘쳐도 나는 괴물처럼 삼키고 있어

* 굳은살로 덮힌 피부가 내 삶을 말하고
일그러진 얼굴 때문에 항상 혼자라 해도

# 내겐 꿈을 꾸는 자유가 있어 등을 보이면 안 돼 저 바닥까지 내려가도
나를 위해 날 지키기 위해 나는 괴물이 됐어 나는 괴물이 됐어

내겐 너무 많은 아픔 있지만 도망갈 곳은 없어 저 바닥까지 내려가도
나를 위해 날 지키기 위해 나는 괴물이 됐어 나는 괴물이 됐어

무모한 도전이겠지? 내게 남은 것이 없다 해도
누가 뭐래도 난 길을 가겠어 두렵지 않아 난 괴물이니까



這是有勇無謀的挑戰,就算會讓我失去所有
我已經遺忘痛苦太久太久,我正變得和怪物一樣

就算試著伸出手,卻誰也不願意拉住我的手
孤單總是馴服著我,我不會害怕,我成了怪物

* 覆蓋了老繭的皮膚訴說著我的人生
就算因為有了皺紋的臉孔,讓我總是孤單一人

# 對我而言還有夢想的自由,就算因為不能讓人看見我的背而落到了地上
為了我自己、為了守護我自己,我成了怪物、我成了怪物

如果現在我拋棄了自我,也許我會一輩子感到懊悔
吐出最後一口氣的最後一刻,為了讓我自己不會感到羞愧

就算疼痛,我也會咬著牙,因為我已經無法再一次回頭
就算我的心裡有了滿滿的悲傷,我也會像是怪物一樣地吞噬下去

* 覆蓋了老繭的皮膚訴說著我的人生
就算因為有了皺紋的臉孔,讓我總是孤單一人

# 對我而言還有夢想的自由,就算因為不能讓人看見我的背而落到了地上
為了我自己、為了守護我自己,我成了怪物、我成了怪物

對我而言還有許多的痛苦,就算因為沒有可逃之處而落到了地上
為了我自己、為了守護我自己,我成了怪物、我成了怪物

這是有勇無謀的挑戰,就算會讓我失去所有

無論誰說什麼,我還是會走下去,我不會害怕,因為我是怪物



mv。

2015/11/28 Comeback Stage @MBC Show! Music Core

文章標籤
創作者介紹
創作者 chiungying 的頭像
chiungying

翻滾吧 姨母

chiungying 發表在 痞客邦 留言(0) 人氣()